07월 17일 (수) 로그인 PC버전

시애틀N 최신 기사를 보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

2021년 1월 시애틀N 사이트를 개편하였습니다. 열람하고 있는 사이트에서 2021년 이전 자료들을 확인 할수 있습니다.

시애틀N 최신 기사를 보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

[신앙칼럼-백동인 목사] "팬데믹 시대의 설교단"



백동인 목사(주 유럽 선교목사)

“팬데믹 시대의 설교단”

미국 역사에서 교회와 강단은 언제나 지역 사회와 국가의 도덕적 양심의 중심이었으며 지금도 그런 기조는 유지되고 있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직접적인 설교의 기회가 단절되었다 하더라도 우리 모두에게 설교단이 그렇게 필요한 이유는 설교자 외에는 그렇게 일관성 있는 도덕의 원칙과 미덕에 대해 시원하게 이야기해 줄 사람이 세상에 흔치 않기 때문입니다.

기독교 설교단은 결코 교회와 분리해서 생각할 수 없습니다. 사회 공동체에 대한 교회의 영향력을 논할 때 가장 먼저 인용되는 수치는 이것입니다. 교인들은 대체로 시간의 시험을 잘 견뎌냅니다. 

가장 대표적인 것으로 행복한 결혼 생활을 유지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규칙적으로 빠지지 않고 예배에 참석하는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우울증, 자존감, 혼외 출산, 약물 남용, 자살, 범죄 및 이혼 사례 퍼센티지가 현저히 낮습니다. 

규칙적으로 빠지지 않고 예배에 참석하는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장수의 축복을 누리며 심장질환에 적게 노출되고 질병에서의 회복이 빠릅니다. 마지막으로, 믿음을 가지고 하나님께서 자신 안에 둔 목적을 확신하는 사람은 알코올 중독, 마약 중독 및 결혼 생활 장애로 인한 피해를 겪을 때 그 파고를 무난히 헤쳐 나옵니다.

USA 뉴스 & 월드리포트는 다음의 주제로 커버스토리를 장식했습니다. 

"신앙요인: 교회는 미국의 사회적 질병을 치료할 수 있는가?" 이 기사에서 그들은 "아프리카계 도시 청소년들이 마약이나 범죄에 빠지지 않도록 할 가장 확실한 보증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던지고 그것에 답했습니다. 

하버드 대학교 경제학자 리차드 프리먼에 따르면, 정기적으로 교회에 출석하는 청소년은 그가 속한 가족 유형이나 그가 기대할 수 있는 소득보다 압도적으로 믿음이 그들의 미래를 보장하는 것으로 확신하고 있었습니다. 우리는 이것을 '믿음 요인'이라고 부릅니다.

1999년 4월 20일 미국 콜로라도주에 위치한 컬럼바인 고등학교에서 이 학교 학생인 에릭 해리스와 딜런 클리볼드에 의한 총기 난사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그들은 12명의 학생과 1명의 교사를 살해하고 다른 23명에게 큰 부상을 안겼습니다. 

그들은 경찰에게 체포되기 직전에 소지하고 있던 총기로 자살했습니다. 그 날 피해자 중에 한 명은 그리스도를 믿는 레이첼 스캇이라는 이름의 여학생이었습니다. 

그날 그들은 그녀에게 하나님에 대한 믿음을 거부하라고 강요했습니다. 그러나 그녀가 그것을 거절했고 그 즉시 사살되었습니다. 그녀가 피 흘린 그녀의 교실은 그녀의 영원한 설교단이 되었습니다. 

얼마 뒤 그녀의 아버지 대럴은 미 하원 소위원회 앞에서 이렇게 증언했습니다. “당신의 법은 우리의 가장 깊은 요구를 무시합니다. 당신은 기도를 금지시켰습니다. 이제 총성이 교실을 채우고 소중한 아이들은 죽었습니다.” 

이제 우리가 질문할 차례입니다. 이 비극의 원인은 무엇입니까? 그리고 우리가 해야 할 일은 무엇입니까? 저와 여러분의 설교단은 무엇입니까?

c660e75be1fb89a3b99fc922cc2ee20e_uxdisfab8FMlayRLR4Ode9b7SQL.jpg






분류
Total 32,130 RSS
List
<<  <  4  5  6  >  >>